캐런 안(Karen Ahn)의 재정칼럼
한방의료
김범수의 선교에세이
건강게시판
 
 
> 건강/Health > 캐런 안(Karen Ahn)의 재정칼럼

 
작아지는 소셜연금…의존도를 줄여라
Karen , 등록일 : , 조회 : 209

시니어들 60% 소득 50%를 
소셜연금 수령액으로 충당 
"최소 60% 추가로 마련을

은퇴자들에게는 소셜연금이 '가장 중요한' 소득원이라는 사실은 한인 시니어들도 이미 일상에서 피부로 느끼고 있다. 연구기관인 '재정 및 정책센터(CBPP)'에 따르면 전국 4100만 명의 은퇴 시니어에게 제공되는 소셜연금은 시니어들의 빈곤율을 9% 이하로 낮추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CBPP는 소셜연금 혜택이 없다면 시니어들 10명중 4명은 사실상 연방 기준의 빈곤계층에 내몰리게 될 것이라고 진단하고 있다. 현재 국내 시니어들의 살림살이와 소셜연금의 관계, 연금에 대한 의존도를 최소화하기 위한 노하우를 점검해본다. 

가장 슬픈 소식은 현재의 시스템이 지속될 경우 현재 잔고로 남아있는 2조8000억 달러의 소셜연금 재정은 2034년에 모두 소진될 것으로 사회보장국 이사회가 판단하고 있다는 것이다. 연방정부가 소셜연금 혜택을 20% 가량 줄이고 수혜 연령 상향 조정을 유력하게 검토하는 것도 이 때문이다. 사회보장국의 통계에 따르면 은퇴 노동자들 10명 중 6명이 소득의 50% 이상을 소셜연금으로 충당하고 있다. 싱글인 시니어들은 무려 생활비의 71%를 연금에 의존하고 있다. 

하지만 사회보장국의 원래 은퇴 기간 전체 소득의 40% 정도를 제공하는 것을 기준 목표로 삼고 있다. 연방 정부가 민간 물가 상승과 은퇴 생활의 일상에 대한 이해도가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오는 대목이다. 올해 2월을 기준으로 소셜연금의 평균 수령액은 1363.66달러(연간 1만6364달러)다. 따라서 사회보장국 기준으로 보면 소셜연금 수령액을 제외하고도 시니어들은 연간 2만4000달러(총 소득의 60% 가량)의 추가 소득을 확보해야 정상적인 생활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기본적으로 미국인들은 펜션, 401(k), 개인은퇴계좌 등을 통해서 이를 충당하고 있다. 

하지만 현실은 소득 기준에 따라 큰 차이를 보인다. 은퇴 전 연간 15만 달러의 소득이 있었던 경우엔 2017년 기준으로 최대 2687달러를 수령할 수 있으며 이는 은퇴 후 연소득의 25%에 해당하는 것으로 계산된다. 하지만 연방기준으로 저소득층은 은퇴 후 55% 이상의 소득을 소셜연금에 의존하고 있다.

따라서 자신의 소득 기준에 따라 살림살이를 조정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 게다가 혜택이 줄어드는 현실이 엄습하고 있다는 점을 감안하면 가만히 앉아 있을 수 없는 상황인 것이다. 

전문가들은 몇가지 중요한 조치들을 권한다. 먼저 액수가 적더라도 저축을 하라고 한다. 실제 연방은행의 통계에 따르면 개인 재산 중 은행 저축에 해당하는 비율이 5.6%에 불과해 50년 전과 비교할 경우 반토막이 난 것으로 집계됐다. 하지만 재정전문가들은 최소한 10~15%의 저축은 반드시 필요하다고 조언한다. 구체적으로 체킹과 세이빙 계좌에서 자동적으로 매월 일정액이 은퇴구좌로 적립되도록 설정해 놓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는 지적이다. 

동시에 아직도 401(k)와 같은 은퇴계좌를 간과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하고 있다. 고용주의 매칭 펀드가 비록 1~3%로 미약하게 보일지 모르지만 10~20년이 지나면 적지 않은 액수가 된다는 것이다. 

실제 지난해 4월 기준으로 미국인들 중 주식을 소유한 비율은 52%에 달했으며 이는 미국 역사상 가장 낮은 비율로 기록됐다. 2009년 불황이 시작되기 전에는 평균 65%가 주식을 소유한 것으로 집계된 바 있다. 투자에 대한 회의적인 접근이 개선되어야 한다는 지적도 적지 않게 나오고 있다. 

한 한인 은퇴전문가는 "소셜 연금에 대한 의존도를 낮춰야 한다는 주장을 하는 것은 복지국가 입장에서는 모순일 수 있으나 현재의 경기 상황에서 너무 과도한 의존은 결국 경제적 고립을 자초하는 것"이라며 "특히 한인들의 경우엔 한국에 있는 재산이나 또다른 자금을 잘 운용하는 요령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최인성 기자
기사본문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5260686

자료수 11개, 1페이지중 1페이지
번호제목작성자조회수등록일
11여성‘401(k) 백만장자’ 속속 탄생, 그 비결은…Karen1602017.12.06
10연방학자금 빚 외에는 대부분 소멸 안돼Karen1542017.11.21
9은퇴플랜의 기본 IRAKaren2452017.06.01
8작아지는 소셜연금…의존도를 줄여라Karen2102017.05.16
7비거주 외국인의 유산 상속Karen1932017.04.22
6[시니어 사회복지] 전남편 사망시 60세부터 수령Karen1382017.04.11
5생명보험과 유산상속법 [ASK미국 유산상속법-박유진 ..Karen1442017.04.05
4장기 주식 투자의 마법: 4~5년 기다리면 예금·채권보..Karen1202017.03.22
3복리 계산법의 무서움Karen1822017.03.01
2[시니어 사회복지] 35만 달러 준비 됐나요?…2016년 ..komaul1962017.02.21
1 소셜연금 수술대에 오른다..은퇴연령 66세에서 69세..komaul2082017.02.21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